검색 #
PC1번 배경 이미지

1회 개밥그릇

방송일| 2004.01.23(금)
중태(권해효)는 몹시 심란하다. 친구 정배의 돈을 빌려 사업을 벌였으나 그마저도 망해 삼천만 원이라는 빚만 지고 이 돈 때문에 친구는 철창신세를 진다. 돈을 구할 궁리를 하다 중태는 고향집을 떠올린다. 대문을 열고 들어선 중태는 어머니 옥순(나문희)에게 싸리나무 빗자루 매질을 당하고 그 자리에서 쫓겨난다. 옥순은 뭘 집어가려고 돌아왔느냐며 악다구니를 퍼붓고 재수 없다며 소금까지 뿌려댄다.갈 곳이 없는 중태는 선산 아버지 무덤를 찾아 이 난국을 어떻게 헤쳐나갈까 잔머리를 굴린다. 그때 걸인인지 중인지 모를 한 노승(임현식)이 술 한잔을 달라고 청하고 묫자리가 안 좋아 대대로 파락호가 태어나 집안을 말아먹을 풍수라고 말한다. 그러면서 노승은 중태의 얼굴에 저승사자가 오락가락 한다며 사주를 대보라고 말한다. 사주를 본 노승은 살다살다 이렇게 재수 없는 사주는 처음 보았다며 계미년을 못 넘기고 죽을 사주라고 혀를 찬다. 또 노승은 중태에게 관재살까지 끼었다는 말 외에 몇 가지 황당한 예언을 하고 갈 길을 간다. 닷새밖에 못 산다는 말에 중태는 노승을 땡중이라고 몰아세우며 무시한다.그날 중태는 파락호 삼촌 봉섭(이희도) 때문에 경찰서 신세를 지게 되고, 다음날은 만두국에 든 반지 때문에 이가 부러진다. 중태는 노승의 예언이 맞아떨어지자 통곡을 하다 노승을 다시 찾아간다. 노승을 만난 중태는 살 수 있는 방법이 없냐고 매달린다. 노승은 윤사월 돼지띠의 여자를 만나 합궁하면 혹시 살을 덮을 수 있을지도 모른다고 충고한다. 옥순은 중태를 착실한 여자에게 장가보낼 궁리를 하고 그 전에 들어왔던 선을 보라고 하자 윤사월 돼지띠 여자라는 말에 중태는 선을 보게 된다. 그런데 그 자리에 나온 여자는 다름 아닌 중태가 좋아했던 친구 영해(권민중). 경찰인 영해는 후배가 사귀는 남자가 있다고 하소연해서 대신 나왔다며 중태가 나오는 줄 알았으면 절대로 오지 않았을 거라고 해 둘은 티격태격하며 싸운다.

회차별 보기

전체회차 보기(2)
검색옵션 선택